추민규 도의원, 하남시 건설과와 지방하천 소규모 개량사업 정담회 가져

추 의원,“하남시 하천 정책 방향제시를 위한 정비 사업에 우선순위 두도록 노력할 터”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3/31 [16:22]

추민규 도의원, 하남시 건설과와 지방하천 소규모 개량사업 정담회 가져

추 의원,“하남시 하천 정책 방향제시를 위한 정비 사업에 우선순위 두도록 노력할 터”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1/03/31 [16:22]

추민규 도의원, 하남시 건설과와 지방하천 소규모 개량사업 정담회 가져


[경기IN=오효석 기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추민규 도의원은 하남시 건설과와 지방하천 관련해 정담회를 가졌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정담회는 경기도 지방하천 종합정비계획 수립 관련한 친수사업 및 소규모 개량사업 대상지 선정 건으로 알려졌으며 소관 업무는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다.

또한, 친수사업 및 소규모 개량사업 신청 건은 산곡천 산책로 및 자전거도로 1.2Km 사업과 산곡천 구조물 개량, 제방 정비 건으로 알려졌다.

하남시 건설과 한상용 과장은 “산곡천의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 조성이 시급한 상황이고 주민들의 설치 요청이 빈발하는 등 불편함이 증폭되고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경기도 차원의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에 추민규 경기도의원은 “무엇보다 주민중심의 주거생활이 편리해야 하고 비포장으로 지역주민의 불만이 쇄도하고 있는 상황에서 하남시와 경기도가 잘 협력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항상 시민의 입장에서 깨끗한 하천 만들기와 안전한 자전거 도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현재 지방하천 종합정비계획 수립 관련해 하남시 건설과는 산곡천 주요사업내용으로 2개의 사업을 신청한 상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