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광덕 남양주시장,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화도~포천) 건설 현장 점검

주광덕 시장 “향후 경기 동북부 주민 생활편의 향상·지역 균형발전 이끌 것”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4/01/30 [15:45]

주광덕 남양주시장,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화도~포천) 건설 현장 점검

주광덕 시장 “향후 경기 동북부 주민 생활편의 향상·지역 균형발전 이끌 것”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4/01/30 [15:45]

 

▲ 주광덕 남양주시장,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화도~포천) 건설 현장을 로드체킹하고 있는 주광덕 남양주시장


[경기IN=오효석 기자]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30일 아침 시 관계자들과 함께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화도~포천) 건설 현장을 방문해 기존 도로 접속부와 주변을 포함한 고속도로 건설 현장을 꼼꼼히 살폈다.

이번 현장 점검은 지난해 5월말 개통한 조안~양평(12.7km)·12월 준공한 조안~화도(4.9km) 구간과 이어져, 현재 개통 준비 중인 화도~포천(28.7km, 민간투자사업) 구간에서 이뤄졌다.

주 시장과 관계자들은 구.경춘로(대로 1-1호선) 접속부와 달뫼IC 일대의 공사 진행 상황을 점검한 후, 차량으로 서행하면서 터널·안내시설 등 고속도로 건설 현장 전반을 살폈다.

또 주 시장은 수동휴게소에서 현장 관계자들로부터 전반적인 공사 진행 상황과 개통식 준비 현황 등에 대해 보고받은 뒤 영하의 날씨에도 개통 막바지 작업으로 고생하는 현장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현장 점검에는 수동면 이장들도 함께했다. 특히 수동휴게소IC와 지방도 387호선의 접속부 쪽 차량 정체로 주민 불편이 우려된다는 한 이장의 의견에 주 시장은 곧바로 현장을 찾았고, 대응 방안에 대해 논의한 후 관계자들에게 주민 의견 반영을 당부했다.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시민 편의와 지역경제 활성화 등을 위해 설 연휴 이전에 개통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에 적극 요청해왔다”며 “어떠한 안전사고와 시민 불편 없이 연휴 전 개통이 이뤄질 수 있도록 중앙부처·관계기관과의 협력을 이끄는 등 시의 행정력을 최고로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주 시장은 “올해 2월말경 개통 예정인 국지도 98호선, 상반기 개통 예정인 별내선 등 남양주시는 향후 경기 동북부 주민의 생활편의 향상과 지역 균형발전을 선도할 핵심 교통망 확충이 지속적으로 이뤄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100만 메가시티에 걸맞은 최고의 교통도시 구축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조안~화도~포천)의 남양주 구간은 총길이 33.6km(왕복 4차로)이며, 1조7393억원(조안~화도 2556억원, 화도~포천 1조4837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주광덕 남양주시장,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화도~포천) 건설 현장 점검 관련기사목록
PHOTO
1/11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