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실시

하남시-롯데건설 협력, 원도심 취약계층 맞춤형 집수리 자원봉사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9/10/01 [18:52]

하남시,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실시

하남시-롯데건설 협력, 원도심 취약계층 맞춤형 집수리 자원봉사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9/10/01 [18:52]

 

▲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기념사진     © 경기인


하남=오효석 기자하남시는 지난 30일 롯데건설(하석주 대표)과 원도심 저소득 취약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하여 세 번째 집수리 하남?!’사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하남시와 롯데건설은 금년 6월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매월 1가구씩 꾸준히 집수리를 실시해 오고 있다.

 

이날 집수리는 신장동 L모씨 가정에서 이른 아침부터 늦은 오후까지 이루어졌으며 실내 벽지, 장판, 전등설비(LED)와 주방 싱크대 및 화장실 위생도기 등을 교체하고, 출입문에는 방충망 덧문을 추가 설치하는 등 오래된 시설과 설비들을 새로이 수리했다.

 

이번 집수리 자원봉사에는 롯데건설 직원은 물론 하남시청 건축과와 신장1동 주민센터 직원들까지 20여명의 봉사자들이 참여하여 서로 일손을 보탰다.

 

김상호 시장은 봉사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이 사업으로 인하여 어려운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희망을 가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하남시는 집수리 하남?!’사업을 확대하여 조만간 신세계건설과 덕풍동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집수리를 실시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하남시,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실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