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문화재단, 찾아가는 문화예술 프로그램 17개교 운영

안양혁신교육지구사업 시즌Ⅱ..예술가와 함께하는 빛과 그림자 워크숍 <움직이는 그림자 여행단>

이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19/10/02 [18:15]

안양문화재단, 찾아가는 문화예술 프로그램 17개교 운영

안양혁신교육지구사업 시즌Ⅱ..예술가와 함께하는 빛과 그림자 워크숍 <움직이는 그림자 여행단>

이지현 기자 | 입력 : 2019/10/02 [18:15]

 

▲ 찾아가는 문화예술 프로그램     © 경기인


안양=이지현 기자안양문화예술재단(이사장 최대호)5월부터 11월까지 무대예술전문가 10여명이 참여하는 빛과 그림자 워크숍 <움직이는 그림자 여행단>을 운영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손상희 연출가, 송기조 무대감독, 우수정 조명감독이 협업하는그림자 공장이라는 창작그룹을 중심으로 경력 10년 이상의 예술강사, 배우, 작가와 함께 프로그램을 개발한다.

 

이동형 그림자극 무대를 제작하여 학교의 강당, 멀티미디어실, 특별활동실 등 일상 공간을 블랙박스 공연장으로 탈바꿈시키고, 아이들이 그곳에서 무대 조명이 만들어내는 다양한 빛과 그림자, 악기소리와 배우의 호흡을 가까이에서 보고, 듣고, 느낄 수 있도록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협업하는 것이 특징이다.

 

지금까지 전래동화를 재해석하고, 아이들의 따돌림 문제, 환경 문제 등 다양한 주제를삐약이 엄마’,‘토끼와 자라’,‘오징어 타령’,‘벌벌이와 꾸물이라는 창작 작품으로 선보이고 있다.

 

안양시 혁신교육지구사업 시즌찾아가는 문화예술 프로그램위탁사업으로서, 매해 안양시 초등학교 1~4학년까지 참여하는 예술 워크숍이다. 20164개교, 20176개교, 20186개교에서 진행했고, 2019년에는 17개교로 확대되었다. 올해까지 누적 참여인원은 3,460여명이다.

 

안양문화예술재단은 안양시 어린이의 문화예술 향유 활동이 보편적이고 일상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기여하는 본 사업의 취지에 따라서, 중장기적으로 다양한 전문예술가를 발굴하고 레퍼토리를 구축하며, 본 사업이 안정적으로 운영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안양문화재단, 찾아가는 문화예술 프로그램 17개교 운영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