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천 과천시장, 대형건설사 관내 업체와 상생 당부

지역 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관내 업체 활용 방안 고민해달라” 요청

박한수 기자 | 기사입력 2019/11/28 [21:36]

김종천 과천시장, 대형건설사 관내 업체와 상생 당부

지역 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관내 업체 활용 방안 고민해달라” 요청

박한수 기자 | 입력 : 2019/11/28 [21:36]

 

▲ 김종천 과천시장은 27일 시청 아카데미아실에서 지역 내 대형공사 현장 12곳의 현장소장과 관내 대한전문건설협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개최했다.     © 경기인

 

과천=박한수 기자김종천 과천시장은 27일 시청 아카데미아실에서 지역 내 대형공사 현장 12곳의 현장소장과 관내 대한전문건설협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서는 각 현장의 공사 진행 현황과 주요 민원 사항 등을 파악하고, 각 현장의 관내 전문건설업체 하도급 참여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는 과천시가 지난 15일 대한전문건설협회와 개최한 간담회에서 관내 대형 건설현장에 지역 업체의 하도급 참여가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요청한 데에 따라 마련된 자리였다.

간담회에는 대우건설, SK건설, 롯데건설 등 현재 과천에서 공동주택 재건축 공사 등 대형공사를 진행 중인 종합건설사 12개사와 대한전문건설협회 경기도회 관계자 등이 참여했다.

김종천 시장은 관내 전문건설업체들이 지역 내에서 진행되고 있는 대형공사현장의 공사참여율이 미미한 수준이다. 각 현장에서는 지역 내 업체와의 상생 협력방안을 함께 고민해달라라고 당부하면서 관내 전문건설업체에서도 품질, 생산성, 안전관리 등에 있어 각 현장에서 요구하는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아울러, 공사현장의 소음과 분진 저감 노력, 대형 공사 차량의 제한 속도 및 교통법규 준수, 현장 주변 민원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 등을 요청했다.

한편, 과천시는 향후 관내 전문건설업체 현황을 업종별로 정리하여, 각 현장에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등 관내 업체의 참여율을 높이기 위한 방안을 모색해나갈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김종천 과천시장, 대형건설사 관내 업체와 상생 당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