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만 도의원, 일본 경제침략 철회 촉구 1인 시위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주관한 ‘일본의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에 적극 동참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9/11/29 [21:47]

송영만 도의원, 일본 경제침략 철회 촉구 1인 시위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주관한 ‘일본의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에 적극 동참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9/11/29 [21:47]

 

▲ 릴레이 1인 시위     © 경기인


경기=오효석 기자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송영만 의원(더불어민주당, 오산1)29(), 영하의 추운 날씨 속에 경기도청 앞에서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주관한 일본의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에 적극 동참했다.

 

송영만 의원은 지난 8월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앞 평화의 소녀상 옆과 오산시 오색시장 일대에서 1인 시위를 진행한 데 이어, ‘국민의 힘으로 일본경제침략 막아내자!’라는 구호로 1인 시위에 또 한 번 나서 일본의 역사적 과오와 경제침략에 대한 공식적인 반성과 사죄를 촉구했다.

 

송 의원은 일본의 반도체 원자재 수출 규제로 촉발된 경제보복 사태는 기술력무기로 사용될 수 있음을 명백하게 보여줬다, “단기적으로 소재·부품·장비산업의 기술력을 높이고, 중장기적으로 과학기술 경쟁력 확보를 통해 우리 산업의 체질을 근본적으로 바꿔야 함에 있어서 예산 확대 및 관련 조례 제정 등 도의회 차원의 지원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송영만 도의원, 일본 경제침략 철회 촉구 1인 시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