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신종 코로나’ 첫 번째 확진환자 발생

국내 15번째 확진환자로 수원시 장안구 천천동 다가구 주택에 거주하는 남성(43세)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2/02 [16:43]

수원시, ‘신종 코로나’ 첫 번째 확진환자 발생

국내 15번째 확진환자로 수원시 장안구 천천동 다가구 주택에 거주하는 남성(43세)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0/02/02 [16:43]

 

수원=오효석 기자수원시에서 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첫 번째 확진환자가 발생했다. 이는 국내 15번째 확진환자로 수원시 장안구 천천동 다가구 주택에 거주하는 남성(43)이다.

 

이 환자는 지난달 20일 우한 방문 후 귀국했다. 귀국하는 과정에서 27일 확진된 4번째 확진 환자(평택시 거주)와 동일 항공편으로 귀국했다.

 

이 환자는 지난달 29일 국내 4번째 확진환자의 동선을 역학조사한 결과 밀법접촉자로 분류(질병관리본부)되어 수원시에 통보됐고, 자가격리 대상자로 모니터링을 개시했다.

 

그러던 중 지난 1, 오후 발열과 호흡기증상(인후통 등) 등이 발생해 본인 차량으로 장안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고 2일 오전 양성 판정이 나와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돼 격리됐다.

 

관계당국은 이 환자에 대한 접촉자, 방문자 등 동선을 파악 중에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 ‘신종 코로나’ 첫 번째 확진환자 발생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