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의회 총무경제위, 감염증 비상대응 체계 점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재난안전대책본부 방문, 진행상황 청취하고 비상대응 체계 점검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2/05 [16:34]

안양시의회 총무경제위, 감염증 비상대응 체계 점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재난안전대책본부 방문, 진행상황 청취하고 비상대응 체계 점검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0/02/05 [16:34]

 

▲ 안양시의회 총무경제위원회(위원장 정맹숙)에서는 5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방문하여 진행상황을 청취하고 비상대응 체계를 점검하고 있다.  © 경기인

 

안양=오효석 기자안양시의회 총무경제위원회(위원장 정맹숙)에서는 5신종 로나 바이러스관련 재난안전대책본부에방문하여 진행상황을청취하고비상대응 체계를점검했다.

 

총무경제위원회는 현장을 점검하고, 감염증 위기경보 단계 격상에 맞춰 재난안전본부 구성 및 선별진료소 확대 운영, 어린이집과 유치원 493개소와 관내 개인택시차량 1865대에 대한 방역 추진 등을 살펴봤다.

 

아울러 방역마스크 44만개와 손세정제 1300개 시·구청, 동 행정복지센터에 배포 등 감염병 사태의 확산을 막기 위해 다양한 방법을 강구하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

 

정맹숙 총무경제위원장은 현장에서 대응상황에 대해 보고를 받고근무자들을 격려하면서 시는 감염자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시민 여러분들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수칙을 반드시 지키시고 시민의 안전을위한 시의 조치에 적극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 드린다.” 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안양시의회 총무경제위, 감염증 비상대응 체계 점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