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평리들 서식지 생태적 시범관리 사업 시행

수원청개구리 서식하는 평리들, 친환경농법으로 생태 관리

강동완 기자 | 기사입력 2020/06/03 [18:21]

수원시, 평리들 서식지 생태적 시범관리 사업 시행

수원청개구리 서식하는 평리들, 친환경농법으로 생태 관리

강동완 기자 | 입력 : 2020/06/03 [18:21]

 

▲ 친환경 농법을 활용해 경작 중인 논(권선구 평리동)  © 경기인


수원=강동완 기자수원시(시장 염태영)는 멸종위기종인 수원청개구리 개체 증식 및 서식환경을 유지하고 서식지를 보전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평리들에서 친환경농법을 시범 시행한다.

 

사업기간은 지난 20203월부터 12월까지이며 사업대상지는 평리동 352-1번지 일원 8개 논(21994m² 규모)이다.

 

기존 농법을 친환경농법으로 전환해 생태적으로 관리하는 이번 사업은 물속에서 우렁이가 잡초를 뜯어먹는 습성을 이용해 왕우렁이 농법(벼농사를 지을 때 제초제를 사용하지 않고 우렁이를 방사해 논에서 잡초 등을 방제하는 친환경농법)을 활용한다.

 

왕우렁이 농법은 잡초방제 효과가 95~99%에 달하는 효과적인 농법으로 모내기 후 우렁이 투입을 531부터 65일까지 완료한다. 이밖에도 유기질비료(쌀겨·깻묵 등) 사용하기, 제초제 사용 줄이기 등 친환경농법을 병행하게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 평리들 서식지 생태적 시범관리 사업 시행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