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호 도의원, 계속되는 수해상황 현장 점검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8/07 [14:33]

김경호 도의원, 계속되는 수해상황 현장 점검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0/08/07 [14:33]

김경호 도의원, 계속되는 수해상황 현장 점검


[경기IN=오효석 기자]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 김경호 의원은 집중호우로 침수된 자라섬에 고립된 주민을 구출하는데 성공했다는 소식을 전하며 수해 상황에서 주민의 안전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과 가평소방서에 따르면 5일 밤, 소양강댐 방류로 쏟아져 나온 물이 가평에 도달해 북한강 수위가 상승하며 자라섬이 완전히 침수되어 주민 한 명이 고립 됐다.

신고를 받고 구조에 나선 소방 구조대원은 물의 유속이 빠르고 위험한 상황 이였지만 주민을 무사히 구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현장에서 구출 전 과정을 지켜본 김 의원은 인명피해가 나지 않아 다행이라고 전하며 현장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소방대원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김경호 도의원은 “전국적으로 물난리가 나고 있는 위험한 상황이니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며 개인의 안전을 위해서라도 위험지역에는 가지 않도록 당부 드린다”며 “새벽에도 구조를 위해 노력해주신 가평소방서 대원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