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태풍 마이삭, 코로나 19 대응 긴급 점검

2일 태풍‘마이삭’대비 건설 현장 등 안전조치 점검..‘매장 내 취식 금지’ 카페 방문하여 민생도 살펴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9/02 [18:13]

최대호 안양시장, 태풍 마이삭, 코로나 19 대응 긴급 점검

2일 태풍‘마이삭’대비 건설 현장 등 안전조치 점검..‘매장 내 취식 금지’ 카페 방문하여 민생도 살펴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0/09/02 [18:13]

 

▲ 건설현장을 점검하고 있는 최대호 안양시장  © 경기인


안양=오효석 기자최대호 안양시장이 2일 제9호 태풍 마이삭북상에 대비하고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른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과 관련한 민생 현장 점검에 나섰다.

최 시장은 안양7동에 소재한 복합업무시설 건설 현장과 호계3동 구사거리 지구 재개발정비 사업장을 방문하여 마이삭에 대비한 시설 전반의 안전 조치를 세심히 챙길 것을 당부했다.

특히 강풍으로 인해 타워크레인이 흔들리거나 넘어지지 않도록 안전 관리를 철저히 할 것을 현장 관계자들에게 강조했다.

아울러, 최 시장은 같은 날 안양동에 있는 프랜차이즈 카페를 방문하기도 하였다. 최근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로 코로나 대응 단계가 격상되면서 매장 내 취식 금지 수칙이 시행된 데 따른 점검이다.

이와 함께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 조치로 인한 영업장의 고충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기도 하는 등 민생 현장을 살피기도 하였다. 해당 카페 영업주는 코로나19 예방에 고생하는 공직자들의 노고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동안 확진자 발생이 줄어 다시 정상적으로 영업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안양시는 마이삭이 제8호 태풍 바비보다 강풍일 것으로 예상하여 태풍 피해가 우려되는 둔치주차장과 지하차도 등 취약지역을 점검하고, 단계별 대응 계획에 따라 조치하고 있는 상태다.

최 시장은 점검과 대비만이 재해를 막을 수 있는 최선책이라며 태풍과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가 더 이상 없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최대호 안양시장, 태풍 마이삭, 코로나 19 대응 긴급 점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