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 호소…“내 가족, 내 가정을 지키자”

8월 1일~9월 6일 발생한 수원시 코로나19 확진자 121명 중 가족감염이 33명

강동완 기자 | 기사입력 2020/09/08 [08:35]

염태영 수원시장 호소…“내 가족, 내 가정을 지키자”

8월 1일~9월 6일 발생한 수원시 코로나19 확진자 121명 중 가족감염이 33명

강동완 기자 | 입력 : 2020/09/08 [08:35]

 

수원시 코로납19 가족 간 감염현황 


[경기IN=강동완 기자] 지난 8월 1일부터 9월 6일까지 수원시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121명 중 33명이 가족에게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수원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가족에게 감염된 수원시 코로나19 확진자는 8월 1~31일 26명, 9월 1~6일 7명이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SNS에 글을 게시해 “지인과 식사를 하다 감염된 분이 자녀를 감염시키고 알 수 없는 경로로 감염된 분을 통해 1명을 제외한 모든 가족이 확진 판정을 받은 사례도 있었다”며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지켜 코로나19 바이러스로부터 가족을 보호하자”고 당부했다.

이어 “누구라도, 언제, 어디서나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될 수 있는 시기”며 “사랑하는 부모님, 배우자, 자녀의 얼굴을 떠올리며 더 철저하게 방역수칙을 준수하자”고 말했다.

한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조치를 13일까지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염태영 수원시장 호소…“내 가족, 내 가정을 지키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