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도시공사, 버스공영제 시행 준비 박차

수고권 최초..15일 화성시 향남읍 환승터미널에서 공영버스 사무소 개소식을 시행

강동완 기자 | 기사입력 2020/10/16 [22:57]

화성도시공사, 버스공영제 시행 준비 박차

수고권 최초..15일 화성시 향남읍 환승터미널에서 공영버스 사무소 개소식을 시행

강동완 기자 | 입력 : 2020/10/16 [22:57]

 

▲ 개소식 기념사진  © 경기인


화성=오효석 기자화성도시공사(HU공사, 사장 유효열)는 오는 11월 수도권 최초로 진행 예정인 버스공영제를 위해 15일 화성시 향남읍 환승터미널에서 공영버스 사무소 개소식을 시행했다.

 

지난 2월 공사는 화성시와 화성시 버스공영제 운영 업무 위·수탁 협약을 체결하였으며, 4월에는 대중교통 운영 준비단을 조직하여 공영버스 차량 도입, 차고지 구축, 운영인력 확충 등 그동안 화성시 버스공영제 시행을 준비해 왔다.

 

811일에는 시내버스 30, 마을버스 15대를 운행하는 여객자동차 운송사업자로 최종 인가(면허 취득) 받았으며, 94일 자로 경기도 버스운송 사업조합 및 경기도 마을버스 운송 사업조합 가입을 완료하여 버스운송 사업자로서 첫 발을 내딛게 되었다.

 

113일부터는 약 두 달간 화성시 동부권과 서부권을 대상으로 2개 신설 노선을 먼저 운행하여 공영버스 운영 관리체계를 조기에 안정화 시키고, 12월까지는 운수직 직원 채용과 운행 교육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내년 15일에는 나머지 신설 노선과 민간 운수사에서 경영이 어려워 화성시에 반납한 노선 등 총 28개 노선에 공영버스를 운행할 계획이다.

 

화성시 버스공영제는 서철모 시장의 주요 공약사항 중 하나로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통해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는 화성시 그린 뉴딜 정책의 핵심 사업이다.

 

유효열 사장은 시민의 이동권 보장을 통해 시민행복을 추구하고, 교통혼잡 비용, 에너지환경비용 절감을 통해 기후변화 위기에 대응하는 지속 가능한 화성시 그린 뉴딜 정책의 초석이 될 버스공영제 준비에 만전을 기하여 시민과 함께 미래를 열어가는 으뜸 공기업으로 거듭날 계획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화성도시공사, 버스공영제 시행 준비 박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