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교정시설과 협력해 출소자 사회복귀 지원

출소자 중 저소득 위기가구 발굴·지원 협력

강동완 기자 | 기사입력 2020/10/30 [09:55]

수원시, 교정시설과 협력해 출소자 사회복귀 지원

출소자 중 저소득 위기가구 발굴·지원 협력

강동완 기자 | 입력 : 2020/10/30 [09:55]

수원시, 교정시설과 협력해 출소자 사회복귀 지원


[경기IN=강동완 기자] 수원시가 교정시설과 협력해 저소득층 출소자의 안정적인 사회복귀를 지원한다.

수원시는 지난 29일 수원시청 의회세미나실에서 수원구치소·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수원보호관찰소 등 교정시설 실무자와 간담회를 열고 효율적인 출소자 긴급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수원시와 교정시설들은 출소자 중 저소득 위기가구를 발굴·지원하는 데 협력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출소자에게는 긴급지원 생계비 등을 지원해 안정적인 사회복귀를 돕기로 했다.

수원구치소·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수원보호관찰소는 출소자에게 긴급지원 대상 여부와 지원기준 관련 내용을 사전에 안내하고 출소자가 거주하는 동 행정복지센터는 긴급지원 대상자 상담·현장조사·사후조사·사례관리 등을 담당한다.

수원시 복지협력과는 긴급지원대상자 적정성·연장을 심의하고 생계비·주거비 등 지원을 결정한다.

2020년 수원시 긴급지원 위기 사유 중 ‘출소’로 인한 지원은 전체 긴급지원의 10.9%에 이른다.

수원시 관계자는 “교정시설과 긴밀한 협력으로 긴급지원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할 수 있을 것”이라며 “어려움을 겪는 출소자가 적절한 지원을 받고 사회에 복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