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 전쟁의 역사, 가상현실(VR)로 체험한다!

11월 21일~12월 4일 화성행궁 광장 VR체험관 운영

강동완 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20:10]

6·25 전쟁의 역사, 가상현실(VR)로 체험한다!

11월 21일~12월 4일 화성행궁 광장 VR체험관 운영

강동완 기자 | 입력 : 2020/11/19 [20:10]

 

▲ 6·25전쟁과 문화유산 VR체험관     ©경기인

 

[경기IN=강동완 기자] 화성행궁 광장에서 ‘6·25전쟁과 문화유산 VR체험관운영된다.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은 아픔에서 치유로라는 주제로 6·25전쟁과 그로 인해 훼손된 문화유산의 역사를 가상현실(VR)로 체험해 볼 수 있는 시설을 운영해 역사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비대면 방식 관광 사업도 활성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6·25 전쟁으로 훼손된 수원화성의 모습과 복원 과정을 영상표시장치(HMD)를 활용해 가상현실(VR)로 체험하는 ‘6·25 전쟁과 복원된 유산’, 한국전쟁의 탄흔이 남은 문화재들과 ‘9·28 서울수복과정에서 파괴된 역사 유적의 장소들을 현장감 있게 보여주는 탄흔이 간직한 상처’, 전쟁 중 합천 해인사 폭격 명령을 거부하고 세계문화유산인 팔만대장경을 지켜낸 김영환(1921~1957) 장군의 업적을 가상현실로 재현해 체험하는 특명! 해인사를 구하라!’와 같은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VR 체험관은 1121~ 124(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화성행궁 광장에서 운영될 예정이며 온라인으로 사전 예약해야 참여 가능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