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근 도의원, 4차 재난지원금 전국민 대상 지역화폐 지급 촉구 동참

경기도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과 함께 ‘코로나 잡고 경제 살리는 경기도민운동’ 기자회견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0/12/16 [11:05]

이필근 도의원, 4차 재난지원금 전국민 대상 지역화폐 지급 촉구 동참

경기도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과 함께 ‘코로나 잡고 경제 살리는 경기도민운동’ 기자회견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0/12/16 [11:05]

 

이필근 도의원, 경기도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코로나 잡고 경제 살리는 경기도민운동” 동참 기자회견


[경기IN=오효석 기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이필근 의원은 12월 16일 경기도의회 1층 현관 앞에서 경기도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과 함께 기자회견을 갖고 ‘코로나 잡고 경제 살리는 경기도민운동’에 동참하며 전국민을 대상으로 한 4차 재난지원금을 지역화폐로 지급할 것을 촉구했다.

이날 기자회견은 지난 11월 30일 경기도의회에서 뜻을 함께한 31명의 의원들이 제안한 ‘경기도민운동’을 적극 지지하고 이에 동참하는 뜻으로 진행되고 있는 릴레이 기자회견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건설교통위원회 김명원 위원장도 함께 참석했다.

이필근 의원은 “코로나19의 확산세가 3차 대유행 단계에 진입하는 최고의 위기 상황”이라며 “방역단계 강화로 경제활동이 위축되면서 택시 승객의 감소는 올해 택시운수종사자 분들의 소득 감소로 이어져 많은 피해를 입혔고 실질적인 지원책 마련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기자회견에서 경기도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김진섭 이사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연말연시 대목임에도 택시업계는 심각한 경제적 어려움에 처해 있다”며 “경제 극복을 위해서는 4차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등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하며 특히 현재 논의되고 있는 4차 긴급재난지원금은 국민 소비 촉진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국민에게 30만원씩 지급하고 소멸성 지역화폐로 지원할 것을 촉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필근 도의원, 4차 재난지원금 전국민 대상 지역화폐 지급 촉구 동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