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동절기 건설공사장 ‘밀폐공간 질식사고’ 긴급 안전점검

도, 시군 및 안전관리자문단과 민관합동 안전점검 실시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1/12 [07:31]

경기도, 동절기 건설공사장 ‘밀폐공간 질식사고’ 긴급 안전점검

도, 시군 및 안전관리자문단과 민관합동 안전점검 실시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1/01/12 [07:31]

 

경기도청


[경기IN=오효석 기자] 경기도는 겨울철 건설공사장의 작업 중 질식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14일부터 다음달 17일까지 10개 현장을 선별해 민간전문가와 함께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점검대상은 동절기 폭설, 한파 등으로 인해 공사장 안전관리 및 품질관리가 다소 소홀해질 수 있는 시기에 밀폐공간에서 갈탄, 숯탄 등 고체연료를 사용해 질식사고 우려가 높은 공사금액 10억원 이상의 소규모 현장과 1천억원 이상의 중대형 건설공사 현장이다.

이번 점검은 경기도 안전특별점검단의 건축·소방 분야 전문가 및 안전관리자문단과 민·관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추진한다.

주요 점검항목은 동절기 건설 공사와 관련되는 사항으로 콘크리트 공사 품질, 밀폐공간 보건작업 안전관리 수립 및 이행 여부 고체연료 사용에 따른 가스농도 측정 등 근로자 특별 안전 교육, 위험물관리법에 따른 유해물질 관리, 임시소방시설 유지 및 관리, 긴급상황 대비 피난·대피시설 유지상태, 관련법 이행에 따른 위법사항 조사 및 관리실태 등이다.

도는 안전점검 결과 위반사항에 대해 관련법에 따라 부실벌점, 과태료 등 엄중하게 행정 조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원석 도 안전관리실장은 “추운 날 콘크리트 동결 방지를 위해 연료를 사용하다 보면 일산화탄소 방출로 가스중독사고가 발생할 위험이 크다”며 “이번 긴급안전점검으로 동절기에 발생 가능한 사고의 위험요인을 철저히 점검하고 위반사항을 조치함으로써 건설공사장의 인명사고를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동절기 건설공사장 ‘밀폐공간 질식사고’ 긴급 안전점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