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의회,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추경안 승인

하루 일정으로 제256회 긴급 임시회 개최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2/08 [22:42]

오산시의회,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추경안 승인

하루 일정으로 제256회 긴급 임시회 개최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1/02/08 [22:42]

 

▲ 제256회 임시회  © 경기인

 

오산=오효석 기자오산시의회(의장 장인수)8일 하루 일정으로 제256회 임시회를 열고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처리했다.

 

이번 제256회 임시회에서 승인된 추가경정예산안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경기도의 보편적 기본소득 추진에 맞춰 지원 효과를 극대화하고자 취약계층에 대한 핀셋지원으로 추진됐다.

 

특히, 지원이 시급하고 절박하다는 현실을 인식하고 지원금이 빨리 지급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긴급 임시회를 개최하게 됐다.

 

이번에 의결된 추가경정예산은 기정액 7,162억원 대비 48억원이 증액된 7,210억원으로 소상공인, 특수고용노동자, 운수업계 등 코로나로 피해를 많이 입은 계층에게 선별적으로 지원된다.

 

장인수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저를 비롯한 오산시의회 7분의 의원님들은 소상공인 등 각계 각층의 다양한 민원인들 한분 한분과 만나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고 이분들의 어려움을 극복할 방안을 찾고자 고민하였다. 그 결과 오산시의회와 오산시는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는 의견에 공감하고 긴급하게 이번 임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재난지원금이 우리 주변의 어려움을 호소하는 모든 이들에게 만족할 만큼은 아니지만 단비가 되어 버틸 힘을 주리라 믿으며 또한 경기도 2차 재난기본소득과 함께 지역경제의 활력을 견인할 마중물이 되어 줄 것이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의회,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추경안 승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