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고양·용인·창원 특례시의회 의장협의회 머리 맞대

제2차 회의에서 특례시의회 권한 발굴을 위한 공동연구용역 협정 체결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2/17 [18:52]

수원·고양·용인·창원 특례시의회 의장협의회 머리 맞대

제2차 회의에서 특례시의회 권한 발굴을 위한 공동연구용역 협정 체결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1/02/17 [18:52]

 

▲ 협정서 체결 기념사진  © 경기인

 

수원=오효석 기자작년 12월 지방자치법 개정으로 특례시가 도입됨에 따라, 수원·고양·용인·창원 4개 시의회가 17일 특례시의회의 조직 모형을 개발하고 실질적인 권한을 확보하기 위해 머리를 맞댔다.

 

4개 시의회 의장단은 지난 1, 수원전통문화관에서 공동 대응을 위한 협의체를 구성, 운영방법을 논의했으며, 대표기관을 수원시의회로 선정하고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이 회장으로 추대된 바 있다.

 

고양시 인재교육원에서 열린 제2차 회의에서는 조석환 수원시의장과 이길용 고양시의장, 김기준 용인시의장, 이치우 창원시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특례시의회 조직모형 및 권한 발굴 공동연구용역 협정서를 체결했다.

 

이에 따라 공동연구용역 입찰 공고 등 행정 제반 절차를 거쳐 업체가 선정되면 특례시의회 조직 전반에 대한 정밀진단을 통한 조직모형 및 권한 발굴, 의회 인사권 독립 및 정책지원 전문인력 확보 등 인사운용방안 수립, 광역의회 및 기초의회와의 비교분석을 통한 특례시의회의 지위 확보 등에 대한 연구 과업을 수행하게 된다.

 

조석환 의장은 제대로 된 특례시를 출범시키기 위해 4개 시의회가 손을 잡고 이제 두 차례 머리를 맞댔다. 광역시 수준의 행정수요에 대응하여 지방 분권화를 선도할 특례시의회 조직을 만들도록 함께 고민하고 소통하며 추진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날 의장협의회 2차 회의 전에는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4개 특례시 시장, 국회의원, 시의회 의장 등이 간담회를 열고 특례시 권한 확보를 위한 행정안전부·국회 대응 방안 등을 논의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고양·용인·창원 특례시의회 의장협의회 머리 맞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