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이전 경기북부 시·군 '환영'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17일 발표한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이전 계획에 대해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2/18 [10:51]

포천시,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이전 경기북부 시·군 '환영'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17일 발표한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이전 계획에 대해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1/02/18 [10:51]

 

포천시청


[경기IN=오효석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17일 발표한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이전 계획에 대해 포천시를 비롯한 경기북부 10개 시·군에서는 일제히 환영의 뜻을 표했다.

경기도지사가 발표한 공공기관 추가 이전에 대해 경기북부지역 등 경기도 내 소외지역에서는 “해당 지역이 향후 발전할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특별한 희생에 대한 특별한 보상’을 몸소 실천하는 경기도지사의 과감한 결단에 대해 적극 환영하는 분위기이다.

그 동안 경기도에서는 수원시를 비롯한 경기 남부지역에 집중되어 있는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을 경기도 균형발전 차원에서 경기북부지역을 비롯한 외곽지역으로의 이전을 두 차례에 걸쳐 추진한 바 있다.

그러나 그 규모가 200명 이하의 중소규모 공공기관이어서 당초 취지인 지역 균형발전 차원에서의 정책효과와 상징성이 부족하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에 대해, 포천시를 비롯한 경기북부 10개 시·군에서는 지난해 12월, 보다 규모가 큰 300명 이상의 공공기관 이전 등을 통해 보다 과감하고 실효성 있는 결단을 내려 경기도의 지역 균형발전과 미래성장을 이끌 견인차 역할을 할 것을 건의한 바 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이번 공공기관 이전이 경기도지사가 표방한 ‘특별한 희생에 대한 특별한 보상’을 실천에 옮긴 과감한 결단이며 경기북부지역에 대한 공정한 배려다”며 “경기도, 더 나아가 대한민국의 국토균형발전과 미래성장을 위한 초석이 되길 바란다”고 환영의 뜻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천시,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이전 경기북부 시·군 환영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