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광명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양기대 시장 표, 유라시아 대륙철도 사업 관심 UP!
"세계 3대 투자가 짐 로저스, 양기대시장과 북한 방문하겠다"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18/03/07 [20:42]
 
▲ 6일 세계 3대 투자가인 짐 로저스 회장은 양기대 시장의 유라시아대륙철도 사업에 대한 강력한 지지와 함께 북한 방문시 동행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남북정상회담 개최합의로 인해 남북관계 개선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면서 양기대 광명시장이 추진 중인 유라시아 대륙철도 사업에 대한 국내외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세계 3대 투자가인 짐 로저스 회장은 양기대 시장의 유라시아대륙철도 사업에 대한 강력한 지지와 함께 북한 방문 시 동행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양기대 시장은 6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소재 농민신문사에서 짐 로저스회장을 만나 광명시가 추진 중인 광명개성 유라시아 평화철도 노선개발 용역이 마무리되고, 프랑스 국영철도회사가 이 사업에 공동으로 참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짐 로저스 회장은 광명시의 성과에 대해 놀라움을 표시하면서 "섬이나 다름없는 한국이 살 길은 유라시아 대륙철도를 연결해 북방으로 가는 것이라며 남북철도가 연결되면 한국은 물론 북한도 훨씬 신명나고 번영된 나라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양기대 시장이 광명개성간 유라시아 평화철도 사업과 관련해 북한 측에 개성방문을 요청한 상태라고 말하자 짐 로저스 회장은 자신도 기꺼이 북한 방문에 동행하겠다고 말했다.

 

로저스홀딩스 설립자인 로저스 회장은 지난해 8KBS 명견만리 출연차 방한했다가 양기대시장의 유라시아 대륙철도 사업에 큰 관심을 보이면서 서로 인연을 맺었다.

 

이에 앞서 게르하르트 슈뢰더 전 독일총리도 지난 1월 양기대시장과 만나 유라시아 대륙철도 사업과 관련해 북한이 방문을 허용하면 함께 개성을 방문하겠다고 공개적으로 밝혔다.

 

이에 앞서 짐 로저스 회장은 농민신문사 주최로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제3회 미농포럼에서 통일한국은 8,000만 인구에 남한의 자본과 전문성, 북한의 저렴한 노동력, 인접한 거대 시장 중국이 있기 때문에 강력한 국가가 될 것이라며 미국국적을 갖고 있어 제한이 있지만 가능하다면 통일을 염두에 두고 북한에 투자하고 싶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8/03/07 [20:42]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양기대 시장 표, 유라시아 대륙철도 사업 관심 UP! 관련기사목록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