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종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41개국 참가 아시아경마회의 힘찬 출발
김낙순 마사회장 “ARC 개최는 한국경마의 국제적 위상 제고 및 도약을 위한 발걸음 될 것”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18/05/15 [23:21]
 
▲ 개회식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경마시행국의 발전 및 협력을 논의하는 제37회 아시아경마회의(ARC, Asian Racing Conference)13년 만에 한국에서 개최됐다.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14() 서울 삼성동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취타대 기념 공연을 시작으로 ARC 개막을 알렸다.

 

회의에는 윈프리드 아시아경마연맹(ARF) 의장, 필린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미디어 CEO 500여명의 세계 주요 인사들이 방문했다. 국내 주요 인사로는 박주선 국회 부의장, 설훈 농해수위원장,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차관, 강원순 사감위 위원장(직무대행)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ARC혁신, 협력, 변화를 주제로 경마시행국간의 글로벌 교류 관계 및 발전을 도모하고자 개최됐다. ARC는 경마 국제화 및 표준화를 통해 아시아 경마산업의 발전을 위해 ARF(Asian Racing Federation)2년마다 개최하는 경마회의다. ARF 회원국의 경마매출은 전 세계 경마매출의 약 60%를 차지할 정도로 국제 경마계에서 위상이 높다.

 

한국마사회는 이번 회의 개최를 통해 PART1 경마 선진국으로의 도약을 이끌어내고, 한국경마의 위상을 제고할 계획이다. 아울러 외국인 참가자가 약 500여명에 달하는 등 국제회의 개최에 따른 경제적 유발 효과도 약 50억 원에 이를 전망이다.

 

김낙순 마사회장은 개막식에서 이번 ARC를 통해 세계 각국의 경마관계자들이 경험과 해결책을 공유하고 논의함으로서, 변화와 혁신의 실마리를 함께 찾아갈 수 있으면 좋겠다.”, “한국경마가 세계무대를 향해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37회 아시아경마회의는 오는 17()까지 개최되며, ‘발매’, ‘도핑’, ‘경마문화등 다각적인 분야에서 10개 분과회의와 12개 전체회의가 진행된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8/05/15 [23:21]  최종편집: ⓒ 경기I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41개국 참가 아시아경마회의 힘찬 출발 관련기사목록
1/11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