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부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동희 의장, ‘사랑받는 시의회’ 구현 박차!
취임 100일 맞아 메세지 전달.. "시민행복과 시민 삶의 질 향상에 의정역량 집중"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18/10/08 [16:45]
▲ 부천시의회 김동희 의장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김동희 부천시의회 의장은 취임 100일을 맞아 공감 받는 의정활동으로 사랑받는 시의회구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지난 72일 제8대 부천시의회 개원 이후 행복은 특별하게 민생은 확실하게 공감은 따뜻하게를 의정목표로 삼고 시민행복과 시민 삶의 질 향상에 의정역량을 집중해 왔다.

 

김 의장은 이번 제8대 전반기 원구성이 신속하고 매끄럽게 마무리됐다. 또한 집행부와의 관계가 상생과 협력의 방향으로 흐르고 있는데 소통하는 과정에서 이뤄낸 성과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첫 시험대인 원구성이 여대야소로 구성됐으나 야당 의원들의 의견을 존중하고 대화를 통해 원만하게 합의해 화합하는 전반기 의회 출발의 첫 단추를 잘 끼웠다는 평이다.

 

8대 전반기 의회는 그동안 정례회 1, 임시회 2회 등 총 32일의 회기운영하면서 조례안 25건을 비롯해 2017회계연도 결산승인 및 2018년 제2회 추경예산안 심의 등 총 43건의 안건을 차질 없이 처리하는 실적을 거뒀다.

 

또한, 지난 7월 상동 특고압 송전선로 설치 반대를 촉구하는 결의안을 의원 만장일치로 채택하고 한목소리를 내기도 했다.

 

8대 의회 출범 3 달여 만에 이뤄진 첫 행정사무감사는 초선의원이 많다는 점을 극복하고 날카로운 문제 제기와 개선 방향 등 다양한 대안을 제시했다는 평이다.

 

재정문화행정복지도시교통 각 상임위원회에서 철저한 사전 준비와 현장검증을 통해 집행부에 대한 심도 있는 감사를 진행하여 불합리하거나 미흡한 행정행위 375건에 대해 지적하고 시정 및 보완을 요구했다.

 

회기 중 시 집행부를 대상으로 35건의 시정질문을 실시하여 시정의 주요 시책에 대한 건전한 비판과 합리적인 대안을 제시하고 시정에 적극 반영해 줄 것을 요구하는 등 시정의 감시견제 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했다.

 

의회 회기 기간 중 상임위원회별 주요 사업장 방문뿐 아니라 의원 모두 각종 사업 현장 및 민생 현장을 수시로 방문하여 현장에서 답을 찾는 발로 뛰는 의정 활동을 펼쳤다.

 

김 의장은 100일 동안 무더위 잠자리쉼터, 유관기관, 추석맞이 전통시장 방문 등 총 200여회의 크고 작은 지역행사에 참여해 각계각층의 시민들과 소통했다. 현장에서의 소통을 통해 답을 구하고 시민과 함께하는 의정활동 의지가 돋보였다.

 

특히 부천시민연합 간담회, 옥길지구 입주자대표 간담회, 택시조합 간담회 등 크고 작은 현안 사항에 대한 다양한 목소리를 제대로 듣고 시민 불편사항에 대해 적극 노력해 왔다.

 

이러한 노력과 그간의 정치활동 결과, 지난 828일에는 경기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 대변인으로 선임되기도 했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8/10/08 [16:45]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김동희 의장, ‘사랑받는 시의회’ 구현 박차! 관련기사목록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