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김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포시, 2018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 ‘2등급’
경기도 31개 시ㆍ군 중 최상위 등급 달성..지난해 5등급에서 급상승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18/12/06 [11:37]

경기IN=오효석 기자김포시(시장 정하영)가 국민권익위원회의 ‘2018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2등급을 받으며 순위가 수직 상승했다. 이는 경기도 31개 시군 중 최상위 등급으로 평가점수에서도 압도적인 상위권이다.

 

김포는 2010년부터 줄곧 권익위 청렴도 측정에서 낮은 점수를 받았고 지난해에는 5등급으로 평가되며 경기도 최하위에 머물렀었다.

 

올해 평가에서 3개 등급 이상 청렴도가 급상승한 기초 지방정부는 전국 226곳 중에서 김포시를 포함한 단 4곳뿐이며 75개 시 중에서는 김포가 유일하다.

 

국민권익위원회에 따르면 김포시의 종합청렴도 점수는 전국 75개 시 평균인7.82점 보다 0.56점 높은 8.38점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보다 1.55점 상승한 것으로 외부청렴도는 8.55, 내부청렴도는 7.91점으로 나타났다. 부패사건 발생에 의한 감점도 없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취임 이후 기회가 있을 때 마다 시민소통과 투명행정 등 강도 높은 청렴도 쇄신을 강조했으며 공정한 인사를 약속하고 내부 직원의 불만 사항을 경청하는 등 깨끗한 공직문화에 대한 확고한 의지도 표명해 왔다.

 

이에 따라 간부급 공직자부터 솔선수범하는 청렴결의대회를 열어 청렴 의지를 다지고 조직의 허리인 6, 7급 직원들은 직급별 청렴토론회에서 부패요인을 진단하며 개선방안을 마련했다.

 

정하영 시장은 근본적인 청렴도 향상을위해선 투명하고 공정한 업무처리문화가 확실하게 정착돼야 한다면서 특히, 모든 직원들이 협업해 공직 전체에반부패, 청렴문화가 확산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8/12/06 [11:37]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김포시, 2018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 ‘2등급’ 관련기사목록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