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하남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하남시,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우수기관’ 선정
올해 만61~64세 고혈압 당뇨병등록환자에게 치료비를 확대 지원한 공로 인정 받아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18/12/06 [14:43]
▲ 하남시(시장 김상호)가 ‘2018년도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하남시(시장 김상호)‘2018년도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 29일 부여롯데리조트에서 질병관리본부 주최로 열린 2018년도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전국 평가대회에서 고혈압·당뇨병등록·관리사업부문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대회는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에 대한 한 해 성과를 평가하고 우수사례 공유를 통해 사업에 대한 지식 및 이해수준을 향상시키고자 개최됐다.

 

시는 2010년도부터 고혈압·당뇨병 환자의 적절한 약물치료 뿐만 아니라 건강행태개선을 통한 지속적이고 효율적인 질환관리를 위해 고혈압·당뇨병 등록·교육센터를 운영해 환자의 지속치료율 향상에 노력해왔다.

 

또한, 2018년에는 심뇌혈관질환에 의한 조기 사망률을 낮추기 위해 전국 최초로 자체 예산을 확보, 61-64세 고혈압·당뇨병등록환자에게 치료비(진료비+약제비)를 확대 지원함으로써 지역주민의 건강관리에 앞장선 공로를인정받아 우수기관으로 선정. 장관상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질병관리본부 및 참여 지자체는 하남시의61-64세 고혈압·당뇨병치료비 지원 확대사업를 통해 신규등록자 수가 전년대비 24배 증가한결과에 대하여 그 필요성에 공감하며 지대한 관심을 보였다.

 

구성수 보건소장은 심뇌혈관질환은 건강생활실천과 혈압, 혈당, 콜레스테롤 조절을 통해 조기 사망의 80%를 예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예방과 관리무엇보다 중요하다앞으로도 다양한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추진으로 백세까지 건강한 하남을 이루기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8/12/06 [14:43]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하남시,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우수기관’ 선정 관련기사목록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