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과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과천시, 행정안전부 지역안전도 평가 2년 연속 1등급
재해의 예방과 대응을 위한 대책, 시설물 등을 잘 갖추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18/12/06 [16:11]

경기IN=오효석 기자과천시가 행정안전부가 전국 228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8년도 지역안전도 진단에서 안전도 지수(낮을수록 안전) 0.355를 기록하며 지난해에 이어 1등급을 받는 쾌거를 거두었다고 6일 밝혔다.

 

지역안전도는 행정안전부가 각 지자체의 자주적 방재역량을 높이기 위해 매년 10월에 재해위험요인, 예방대책추진, 예방시설 정비 등 3개 분야에 대해 진단항목별 평가점수를 합산, 1~10등급까지 등급을 분류하는 것이다. 평가등급이 1등급에 가까울수록 안전도가 우수한 지역임을 의미한다.

 

과천시는 지난 201510등급, 20169등급을 받는 등 하위권에 머물렀으나 이를 개선하기 위해 분야별로 예방대책을 마련하고, 풍수해 대비 각종 시설물 정비하는 등 방재 사업을 체계적으로 추진해 2년 연속 1등급을 획득하는 성과를 얻었다.

 

김종천 시장은 현재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기후변화로 인한 집중호우, 폭염, 한파, 폭설 등 자연재난에 철저히 대비하고 인명 및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예방대책에 만전을 기하여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도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과천시는 지난 5월에도 행정안전부로부터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장관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8/12/06 [16:11]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과천시, 행정안전부 지역안전도 평가 2년 연속 1등급 관련기사목록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