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여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오곡나루축제’ 6년 연속 ‘경기관광대표축제’ 선정
서류·발표심사, 현장평가, 안전평가 등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18/12/06 [16:52]
▲ 여주오곡나루축제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여주시의 ‘2018 여주오곡나루축제6년 연속 경기관광 대표축제에 선정됐다.

 

경기관광축제는 경기도 내 지역축제 중 관광 상품성이 높은 축제를 육성하고 관광 자원화하기 위해 운영하는 제도로, 서류·발표심사, 현장평가, 안전평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축제를 선정하며 선정된 축제는 경기관광공사와 외부 전문가의 맞춤형 전문 컨설팅, 경기관광공사 홍보 지원, 축제 담당자 특별 교육 등 경기도로부터 다각도의 지원을 받게 된다.

 

여주오곡나루축제는 여주오곡 등 농·특산물을 조포나루터를 통해 한양으로 진상했던 역사적 사실을 축제로 승화시키는데 목적이 있다. 또한 여주의 문화관광과 쌀 그리고 고구마를 비롯한 농·특산물을 융합한 축제로 높이 평가 받고 있으며, 특히 여주의 전통문화인 나루터를 재현하여 많은 관람객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다. 올해는 1,800명이 한 번에 고구마를 구워먹을 수 있는 여주 군고구마 기네스를 운영하여 관람객의 눈과 입을 즐겁게 했다.

 

이항진 여주시장(여주세종문화재단 이사장)여주오곡나루축제는 의전, 무대 그리고 가수가 없는 3축제로 여주시민들이 주인공이 되어 가꾸어 가는 벤치마킹 대상 축제이다. 특히 올해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오곡과 나루터라는 여주의 문화 컨텐츠를 더욱 널리 알릴 수 있었다.”고 밝혔다.

 

올해 여주시가 주최하고 여주세종문화재단이 주관한 여주오곡나루축제는 여주의 아름다운 풍광과 역사성 그리고 여주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여주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하였으며, 이번 결과를 통해 명실상부한 지역 대표축제임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여주오곡나루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 문화관광축제 선정을 위해 12월 초 경기도로부터 추천 될 예정이며, 여주시와 여주세종문화재단은 여주오곡나루축제가 앞으로 더욱 발전하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2019년도 축제를 계획하고 있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8/12/06 [16:52]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여주오곡나루축제’ 6년 연속 ‘경기관광대표축제’ 선정 관련기사목록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