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수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원시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우수기관 선정
사회공헌사업 필요한 곳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질 높은 사회서비스 제공해 높은 평가
 
강동완 기자   기사입력  2018/12/28 [19:13]
▲ ‘신중년층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참여자들이 팟캐스트 방송을 하고 있다.     © 경기인


경기IN=강동완 기자수원시가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신중년층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은 전문경력과 노하우를 가진 신중년(50~64) 은퇴자들이 재능기부 형태로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도록 돕는 사업이다.

 

지자체 등 사업 수행기관은 참여자에게 최소한의 실비와 수당을 지원한다. 활동에 참여하는 신중년 은퇴자들은 사회에 공헌하는 일을 하며 자존감과 성취감을 높일 수 있다.

 

고용노동부는 올해 사업을 진행한 22개 수행기관을 평가해 6개 우수기관을 선정했다. 수원시는 사회공헌사업이 필요한 곳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질 높은 사회서비스를 제공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수원시는 2015년부터 4년 연속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사업을 전개했다. 올해는 전국 기초지방자치단체 가운데 가장 많은 49892만 원의 국비를 지원받아 시비를 합한 총 71300여만 원(국비 70%, 시비 30%)을 사업비로 투입했다.

 

수원시는 시 자원봉사센터 실버인력뱅크와 지난 2월 협약을 체결하고, 사회공헌활동을 원하는 기관·단체를 모집해 사업을 추진했다. 한 해 동안 74개 분야에서 500여 명의 참여자가 중장년 대상 팟캐스트(Podcasts) 방송, 결혼 이주민·이주 청소년 언어 교육, 복지시설 이용자 이·미용 봉사, 지역 어르신 대상 컴퓨터 사용법 강의 등 다양한 활동을 했다.

 

원영덕 수원시 일자리정책관은 올해 11월 말 기준 수원시 인구(124만 명)의 약 21%(26만 명)가 신중년층이라며 신중년층을 위한 봉사형 일자리를 늘려 지역사회 공동체를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까지 수원시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에 참여한 신중년은 2015312, 2016445, 2017454명 등 모두 1211명이다. 국비와 시비를 합해 3년간 155500여만 원이 투입됐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8/12/28 [19:13]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수원시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우수기관 선정 관련기사목록
1/10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광고
배너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