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입장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입장] 국가균형발전 기반구축사업 선정에 대한 경기도 입장
 
경기인   기사입력  2019/01/29 [16:54]

 

경기도는 오늘(29) 정부의 도봉산 포천선(옥정~포천) 사업에 대한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결정을 적극 환영합니다.

이번 결정은 정전 이후 70년 가까이 국가안보를 위해 희생을 감내해온 경기북부 지역 발전의 전환점이 될 것입니다. 특히 경기북부에서 유일하게 철도가 없었던 포천의 변화를 이끌 것이라 기대합니다.

경기도가 정부, 포천시와 긴밀히 협력하여 사업을 신속히 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함은 물론 정부의 국가균형발전사업 이행에도 적극 협력하겠습니다.

다만, 도봉산 포천선(옥정~포천)사업과 함께 건의한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연장사업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대상에서 제외된 점에는 아쉬움을 표합니다.

이 사업은 이미 2003년 예비타당성 조사에서 경제성을 인정받았을 뿐만 아니라 광역교통개선부담금 5,000억 원이 확보돼 있습니다. 따라서 최소한의 재정 투입으로도 추진이 가능한 상황입니다.

지난 2006년 호매실 택지개발 시 정부가 해당 사업 추진을 약속한 바 있는 만큼, 경기도는 국가 정책에 대한 신뢰도 제고를 위해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연장사업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입니다.

10년 넘게 사업이 지연되면서 극심한 교통난에 시달리고 있는 경기 서남부주민들의 아픔을 외면해서는 안 될 것입니다. 주민들의 숙원이 반드시 이루어지기를 기대합니다.

2019. 1. 29.

경 기 도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9/01/29 [16:54]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입장] 국가균형발전 기반구축사업 선정에 대한 경기도 입장 관련기사목록
1/10
인기기사 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