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로맨스는 별책부록' 연기도 비주얼도 빛난 이나영 X 이종석, 미공개 비하인드 컷 공개
 
김정화   기사입력  2019/01/31 [09:10]



‘로맨스는 별책부록’이 이나영과 이종석의 비주얼 포텐 터진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첫 방송부터 공감을 저격하며 뜨거운 호응을 불러일으킨 tvN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연출 이정효, 극본 정현정, 제작 글앤그림)이 인생 2막에 돌입한 이나영의 현실 공감 모먼트와 설렘을 자극하는 이종석의 피아노 신 미공개 컷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로코 드림팀’이 선사한 로맨틱 코미디는 시작부터 달랐다. 레전드 콤비의 재회로 기대를 모았던 이정효 감독과 정현정 작가는 현실에 기반한 공감을 빈틈없이 풀어내며 차원이 다른 휴먼 로코를 선보였고, 이나영과 이종석의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시너지는 오랜 역사를 함께 해온 아는 누나, 동생 강단이(이나영 분)와 차은호(이종석 분)의 일상에 설렘을 불어넣었다. 인물의 섬세한 감정을 놓치지 않으면서 유쾌한 웃음과 공감을 더한 취향 저격 ‘로코’는 호평을 이끌었다.

 

호평의 중심에는 이나영과 이종석이 있었다. 9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한 이나영은 ‘경단녀’ 강단이의 현실을 담담하게 풀어내며 공감을 이끌었고, 데뷔 후 첫 로맨틱 코미디로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 이종석은 장르 불문 ‘설렘술사’ 다운 매력으로 ‘심쿵’을 자아냈다. ‘경단녀’ 강단이의 성장만큼이나 강단이와 차은호 사이에 서서히 피어나는 설렘은 시청자들을 기대케 하는 포인트. 지난 방송에서 강단이가 고군분투 끝에 차은호가 편집장으로 있는 도서출판 ‘겨루’에 입사하면서 두 사람의 관계변화도 예고됐다. 앞으로 두 사람이 빚어낼 ‘로코력 만렙’ 시너지에 더욱 기대가 쏠린다.

 

공개된 사진 속 이나영과 이종석의 범접불가 비주얼과 무한 긍정 에너지가 촬영장을 밝힌다. 세상 흥이 넘치는 모습으로 촬영에 임하는 이나영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광대미소를 자아낸다. 자신의 이름이 적힌 명함을 손에 꼭 쥐고 환한 웃음을 보이는 그에게서 뭉클한 감동과 따뜻한 공감을 느낄 수 있다. 팍팍한 현실에도 무한 긍정 에너지를 장착하고 앞으로 직진하는 강단이. 이나영 특유의 색깔로 완벽하게 소화한 강단이의 모습은 시청자들로 하여금 그의 인생 2막을 응원하게 한다.

 

연기도 비주얼도 열일 중인 이종석의 모습 또한 설렘을 증폭한다. 아는 누나 강단이의 결혼을 축하하기 위해 직접 피아노 연주를 준비한 차은호. 설렘을 유발하는 차은호에 완벽 빙의한 이종석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추운 날씨로 얼어붙은 손가락을 녹이며 리허설을 준비하는 이종석의 햇살 같은 미소는 가슴을 두근거리게 한다. 시크하지만 강단이에게 만큼은 다정한 차은호는 이종석을 만나 더욱 매력적인 인물로 거듭났다. 이정효 감독이 “완벽주의자”라고 평가하는 이종석은 이 장면을 위해 한 달여간 피아노 연습을 했다는 후문. 숨은 1cm도 놓치지 않으려는 이종석의 디테일함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대목이다. ‘잘생쁨’ 넘치는 비주얼의 이종석과 피아노의 조합은 그야말로 취향을 저격하며 심박수를 높인다. 본격적으로 ‘아는 누나’ 강단이와의 관계 변화가 예고된 가운데, 이종석이 보여줄 설렘 마법이 기대 심리를 더욱 자극한다.

 

‘로맨스는 별책부록’ 제작진은 “두 배우가 강단이와 차은호를 완성해가는 과정은 섬세하고 진지하다. 디테일한 부분도 놓치지 않는 이나영과 이종석의 연기 시너지에 매 순간 놀라게 된다”며 “강단이와 차은호의 관계가 서서히 변하기 시작했다. 두 사람이 그려낼 새로운 로맨틱 챕터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도서출판 ‘겨루’에 입사한 강단이에게 마침내 인생 2막이 펼쳐졌다. ‘아는 동생’ 차은호와의 관계변화가 예고되며 궁금증을 증폭한 tvN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 방송된다.

 

<사진제공=tvN>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9/01/31 [09:10]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0
인기기사 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