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 남양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양주시,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 활동 펼쳐
내가 받은 도움 만큼, 다시 돌려주고 싶다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19/02/08 [16:24]

남양주시 북부희망케어센터에 몇 년 동안 희망케어센터에서

도움을 받던 김바다씨가 명절을 앞두고 후원자로 센터를 방문했다.


[경기IN=오효석 기자] 남양주시 북부희망케어센터에 몇 년 동안 희망케어센터에서 도움을 받던 김바다씨가 명절을 앞두고 후원자로 센터를 방문했다.

새터민 가구로 2003년 남양주에 정착해 지내던 바다씨는 갑작스런 이혼과 실직, 자녀들의 방황 등 복합적인 어려움이 연이어 일어났고 삶의 의욕조차 없던 시기에 북부희망케어센터를 찾아 다시 일어설 용기를 갖게 됐다.

각종 자격증을 취득해 재취업에 성공했고 자녀들도 꿈을 이루기 위한 교육여건이 개선되어 생활의 안정을 찾았다.

설 명절을 앞두고 누구보다 밝은 얼굴로 센터에 방문한 바다씨는“나처럼 어려운 상황 속에서 삶의 의욕을 잃어버린 분들에게 한줌의 희망을 주고 싶어요.”라는 짧은 소감과 함께 첫 월급의 일부와 자녀들이 용돈을 모아 마련한 후원금 30여만원과 직접 쓴 손 편지를 건넸다.

북부희망케어센터 이예슬 사회복지사는 “바다씨의 건강한 변화가 표현할 수 없을 만큼 감동스럽다”며 “고민을 가지고 힘들 때 나를 찾는 사람은 수없이 많지만 즐거울 때 찾아와주는 사람은 많지 않다. 바다씨가 전한 마음의 응원에 힘입어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과 희로애락을 함께 할 수 있는 행복한 사회복지사가 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북부희망케어센터는 어려운 이웃들이 희망을 잃지 않고 살아갈 수 있도록 시민의 힘으로 시민을 돕는 복지 시스템으로 운영되고 있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9/02/08 [16:24]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남양주시,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 활동 펼쳐 관련기사목록
1/10
인기기사 목록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광고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