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경기문화재단, 2019 역사문화탐방로 논문 공모전 개최
학부 재학생, 지역학 연구자 등 신진 연구자 발굴 및 지원..총 6편 선정
 
오혜인 기자   기사입력  2019/05/09 [20:25]

 

경기IN=오혜인 기자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은 경기 옛길의 기존 역사문화 콘텐츠를 보강하여 복합문화탐방로 조성 및 기틀 마련을 위해 논문 공모전을 개최한다.

 

‘2019 경기도 역사문화탐방로(의주·경흥·평해·영남·삼남·강화로) 논문 공모전의 주제는 파주시 등 도내 13개 시·군을 관통하는 경기 옛길의 문화, 역사적 특징과 관련된 콘텐츠 활성화 방안 등이다.

 

역사학, 지리학, 사회학, 문화콘텐츠학, 문화인류학 등 관련 학부 재학생과 석·박사 과정 재학생 이상은 청년 부문에, 지역학 연구자 또는 관련 학과를 졸업한 일반인은 일반부문에 지원할 수 있다.

 

희망자는 514()까지 이메일(ggoldroad@naver.com)로 연구계획서를 제출하면 된다.

 

도와 재단은 심사를 통해 524() 경기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선정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선정된 연구자는 해당 연구를 진행한 뒤, 10월 말까지 최종 논문을 제출하면 된다.

 

도는 제출된 논문 중 최우수상 1, 우수상 2, 입선 3편을 선정하여 시상할 계획이다. 최우수 논문 작성자는 최대 300만원의 상금을 받게 된다.

 

이들 연구자에게는 향후 경기도 옛길 연구 자문과 탐방프로그램 강사로 활동할 기회가 주어지며, 선정된 논문은 경기도 옛길 학술토론회 자료집에 수록된다.

 

도 관계자는 이번 공모는 학부생에서부터 일반 지역학 연구자까지 신진연구자들을 발굴하고, 연계 학문 분야 사이의 교류를 증진한다는 데 의의가 있다새로운 도전이 필요한 청년연구자와 지역 발전을 위해 애쓰는 지역학 연구자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옛길은 조선 후기 실학자 신경준이 집필한 도로고에 언급된 조선 6대로를 바탕으로 조성된 길이다.

 

현재 경기도는 영남길, 삼남길, 의주길이 차례로 개통돼 경기도 내 13개 시·군을 관통하고 있다. 선조들이 걷던 옛길을 기반으로 조성되었기 때문에 경기 옛길이 지나는 길목마다 아름다운 우리 문화의 정취를 느낄 수 있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9/05/09 [20:25]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경기도-경기문화재단, 2019 역사문화탐방로 논문 공모전 개최 관련기사목록
1/10
인기기사 목록
 
광고
배너
광고
배너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