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과원-KT ‘최고의 5G 생태계 구축’ 추진
5G 테스트베드 구축을 통한 스타트업 육성과 5G 산업생태계 조성 위해 협력
 
오효석 기자   기사입력  2019/05/14 [21:05]

 

▲ 14일(화) 오후 3시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디바이스랩에서 진행된 경과원과 ㈜KT간 ‘경기도 5G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왼쪽부터) 경과원 정광용 4차산업본부장과 ㈜KT 이용규 5G 플랫폼개발단장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KT와 경기도 5G 생태계 조성을 위해 두 손을 잡았다.

 

경과원은 14() 15시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3층 디바이스랩에서 경과원과 KT 경기도 5G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은 경과원 정광용 4차산업본부장과 KT 이용규 5G 플랫폼개발단장을 비롯한 양 측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은 세계 최초 5G 상용화에 발맞춰 스마트 디바이스 제작공간인 판교 디바이스랩에 5G 테스트 환경을 제공해 5G 기술기반 스타트업 육성 및 경기도 5G 산업생태계를 조성하고자 추진됐다. 공공기관이 5G 테스트베드를 구축한 것은 경과원이 최초다.

 

세부적으로 양측은 판교 디바이스랩 공간 내 단말기 제공 등 5G 서비스 이용환경 조성, 5G 기술기반의 창업문화 확산을 위해 스타트업 기업 발굴 및 시제품 제작 지원, 5G 서비스 테스트 공간 활용을 높이고 사용자간 네트워킹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 운영을 위해 힘을 모은다.

 

경과원 정광용 4차산업본부장은 우리나라가 세계 최초로 5G 상용화 시대를 열었지만 세계 최고가 되기 위해서는 많은 스타트업의 도전과 기술 경쟁력 강화를 이끌어야 한다, “앞으로 KT와 함께 최고의 5G 생태계를 조성해 5G 시대를 주도하는 기업들을 배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T 이용규 5G 플랫폼개발단장은 이번 협약으로 테스트베드를 제공해 스타트업의 자유로운 개발과 사업화를 지원하게 돼 기쁘다, “앞으로 다양한 기업 및 개발자들과 협력해 우리나라가 5G 시대를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테스트베드가 구축되는 판교 디바이스랩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경기도의 창의?감성 디바이스 제품화기반 구축사업의 일환으로 경과원과 정보통신기획평가원이 주관하고 있다.

 

협약식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과원 미래기술진흥팀(031-710-8712)으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9/05/14 [21:05]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경과원-KT ‘최고의 5G 생태계 구축’ 추진 관련기사목록
1/10
인기기사 목록
 
배너
광고
광고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