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실학박물관 개관 10주년, ‘관람객 공감지수’ 조사
2009년 개관 이후부터 작년 2017년까지 관람객 대상 만족도 설문조사 진행
 
오혜인 기자   기사입력  2019/05/14 [21:13]

 

▲ 공감지수 이미지     © 경기인


경기IN=오혜인 기자경기문화재단 실학박물관(관장 박희주)2009년 개관 이후부터 작년 2017년까지 관람객을 대상으로 만족도 설문조사를 진행해 왔다. 작년은 관람객 인식조사를 병행해 그 결과를 올해 실학박물관 공감지수라는 인포그래픽(Infographics)으로 제작했다. 이 작업은 실학박물관 개관 10주년을 맞이하여 본래 이곳을 찾던 사람들은 어떤 인상을 갖고 있는지, 보다 많은 사람들은 어떻게 바라볼 수 있는지 함께 생각해 보자는 의미이다.

 

실학박물관 공감지수는 설문조사, 전문가 자문, 그리고 관련부서 의견수렴 등의 과정을 통해 4개 분야 10개 지표를 선정하여 정리되었다. 4개 분야는 실학박물관을 찾는 사람들과 특성, 실학박물관에 대한 접근성과 인식, 전시와 교육에 대한 반응, 관람객의 요구 사항으로 이루어져 있다.

 

실학박물관 관람객은 20091023일 개관 이래 꾸준히 증가해 왔고, 2014년 연간 관람객 20만 명을 돌파했다. 특히 작년은 연간 관람객은 210,858명으로 역대 최대 관람객 수를 기록했다. 이는 2018년 기준 경기도 공립 등록박물관 50개 가운데 8번째이며, 경기도 북부에서는 고양어린이박물관(연간 25만 명) 다음으로 관람객 수가 많다.

 

또한 실학박물관 관람객은 5월 토요일 연휴(월간 평균 대비 104.86%)에 여성(62.4%)이 가족이나 친구들과 함께 경기동부(29.5%)와 남부(29.5%)에서 자가용(50%)을 이용해 오는 경우가 많았다. 이는 박물관이 서울과 수도권 근교에 위치해 있고, 주변의 두물머리, 다산생태공원, 세미원 등 수려한 자연환경 속에 자리 잡은 까닭도 있을 것이다.

 

관람객들은 박물관의 전시(88.4%)와 교육(92.12%)에 대해 높은 평가를 내렸으며, 전시해설을 요청하여 실학에 대해 보다 잘 알게 되었다고 평가(84%)하였다. 관람과 체험 이후 관람객들은 더 많은 볼거리’(75.51%), ‘더 많은 체험프로그램’(79.46%), ‘더 많은 쉴 곳’(81.34%), ‘더 많은 홍보’(66.57%)을 원했다.

 

이에 박물관은 올해 개관 10주년을 맞이하여 개관 10주년 기념도록 발간’, ‘남한 콘텐츠 영상전’, ‘방각본 한글 소설 기획전’, ‘지역작가 연계 작품전’, ‘상설전시실 리뉴얼 영상 제작등 학술, 전시, 시설 리뉴얼로 관람객들에게 보다 높은 수준의 문화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준비하고 있다.

 

실학박물관 학예연구사는 올해 실학콘텐츠의 역사적 의의를 중심에 두고 앞으로도 다양한 전시문화연출을 시험함으로써 경기도민뿐만 아니라 국민들에게 다양한 문화향유의 플랫폼을 체험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전했다.

 

저작권자 ⓒ경기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기사입력: 2019/05/14 [21:13]  최종편집: ⓒ 경기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실학박물관 개관 10주년, ‘관람객 공감지수’ 조사 관련기사목록
1/10
인기기사 목록
 
배너
광고
광고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