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평택시장, 해양수산부 장관 면담..왜?

원유철, 유의동 국회의원 동참..평택항 주변 친환경 개발, 미세먼지 저감 대책 등 지역현안 집중 논의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7/06 [14:59]

정장선 평택시장, 해양수산부 장관 면담..왜?

원유철, 유의동 국회의원 동참..평택항 주변 친환경 개발, 미세먼지 저감 대책 등 지역현안 집중 논의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9/07/06 [14:59]

 

▲ 정장선 평택시장(우측 첫번째)과 원유철, 유의동 국회의원은 지난 4일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을 국회에서 만나 지역의 주요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정장선 평택시장과 원유철, 유의동 국회의원은 지난 4일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을 국회에서 만나 지역의 주요현안에 대해 설명하고 정부의 적극적인 협력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 자리에서는 경기도 유일의 무역항인 평택항 및 그 주변지역의 친환경 개발과 최근 악화되고 있는 미세먼지 등 환경문제에 대해 평택이 겪고 있는어려움을 자세히 설명하고 정부 차원의 대책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전달했다.

 

시는 항만도시로서 면모를 갖추기 위해 항만배후도로 조기 확충, 화물차 주차장 확보, 배후단지 조기 개발 등 평택항과 주변 개발사업에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고 평택항 미세먼지 저감 대책 추진 평택·당진항 종합발전계획 수립 ()국제여객터미널(부두) 활용 소형선박 접안시설 조기 추진 등도 건의했다.

 

이에 문성혁 장관은 평택의 상황을 잘 알고 있으며, 항만의 경쟁력 강화와 미세먼지 등 환경개선을 위해 정부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평택시는 평택항 발전방안 연구용역 수립, 2종 항만배후단지 개발, 문화관광 클러스터 조성 등 평택항 활성화와 환경개선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대규모 투자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산적한 현안 조기 해결을 위해 중앙정부, 경기도와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가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정장선 평택시장, 해양수산부 장관 면담..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