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제207회 임시회’ 폐회

하반기 주요업무보고를 청취하고 조례안 등 안건 19건 심사‧의결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7/09 [18:27]

평택시의회, ‘제207회 임시회’ 폐회

하반기 주요업무보고를 청취하고 조례안 등 안건 19건 심사‧의결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9/07/09 [18:27]

 

▲ 제207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평택시의회(의장 권영화)는 지난 9일 시의회 2층 본회의장에서 제207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개최하고 9일간 진행된 임시회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소관 상임위원회별로 2019년도 하반기 주요업무보고를 청취하고 조례안 등 안건 19건을 심사의결했다.

 

조례안 등 안건 심사 결과는 평택시 입양가정 지원에 관한 조례안등 안건 18건은 원안가결 됐으며, ‘평택시 기부심사위원회 구성 및 기부자 예우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수정가결 됐다.

 

이날 제2차 본회의에서는 이병배 의원의 7분 자유발언과 유승영 의원의 시정질문이 있었다. 이병배 의원은 7분 자유발언을 통해 안전에 대한 검증이 안 돼,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위협하는 수소충전소 구축사업 추진을 유보해 줄 것을 제안했으며, 유승영 의원은 시정질문에서 고덕 신도시 개발에 따른 문제점 및 대책과 걷고 싶은 도시 안전한 보행환경에 대한 추진 현황 및 계획 등에 대하여 일문일답 방식으로 질의했다.

 

권영화 의장은 조례안 등 안건 심사와 하반기 주요 업무보고 청취 과정에서 의원들이 제시한 의견과 대안 등을 시정에 적극 반영하여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알찬 시정을 이끌어 달라고 집행부에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평택시의회, ‘제207회 임시회’ 폐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