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중식 부위원장, ‘일본 경제보복 철회’ 1인 시위!

5일,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정문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진행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8/05 [17:17]

김중식 부위원장, ‘일본 경제보복 철회’ 1인 시위!

5일,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정문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진행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9/08/05 [17:17]

 

▲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부위원장 김중식(더불어민주당, 용인7) 의원은 5일,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정문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주관한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에 동참하고 있다.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부위원장 김중식(더불어민주당, 용인7) 의원은 5,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정문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주관한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에 동참했다.

 

1인 시위 7일차인 오늘 김 부위원장은 뜨거운 뙤약볕 아래에서도 치졸하고 불법적인 일본정부 경제보복 즉각 철회하라!’, ‘국민의 힘으로 일본 경제보복 막아내자!’ 등의 구호가 적힌 피켓을 들고 1인 시위에 동참함으로써 일본의 경제보복 철회 및 국민들의 관심과 단결을 촉구했다.

 

시위에 참여한 김 부위원장은 일본정부의 치졸하고 잘못된 경제보복 행위와 반성 없는 결정에 대해 비통함을 금할 길이 없다면서 국가가 위기에 처했을 때 하나로 단결했던 위대한 민족의 저력을 바탕으로 경기도의회가 앞장서서 나라의 위기를 극복해 나가겠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더불어민주당의 릴레이 1인 시위는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판결에 대한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 철회 및 한반도 강제병합과 전쟁범죄에 대한 진심어린 사과를 촉구하기 위해 지난 달 26일부터 시작됐다.

 

한편,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는 이달 23일까지 진행 될 예정이며 오늘 김중식 부위원장의 뒤를 이어 제1교육위원회 부위원장 고찬석 의원, 안전행정위원회 김용찬 의원, 보건복지위원회 지석환 의원등이 릴레이 시위에 동참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김중식 부위원장, ‘일본 경제보복 철회’ 1인 시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