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양성면 폭발 사고 관련 대책본부 24시간 가동

우석제 시장 "수습이 충분히 마무리 될 때까지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말 것"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8/07 [22:15]

안성시, 양성면 폭발 사고 관련 대책본부 24시간 가동

우석제 시장 "수습이 충분히 마무리 될 때까지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말 것"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9/08/07 [22:15]

 

▲ 우석제 안성시장이 사고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안성시가 86일 양성면의 한 공장 건물 지하에서 발생한 원인 모를 폭발 화재와 관련해, 재난 컨트롤 타워인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당일 오후 안성시청 3층 재난상황실에 꾸리고 24시간 가동에 들어갔다.

 

우석제 안성시장은 사고 당일 오후 140분 현장에 도착해, 현장을 둘러보고 수습이 충분히 마무리 될 때까지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말 것을 주문했다.

 

안성시는 당장 유독·유해 물질 점검 확인 및 주변 정리 이외에도 추후 소방수 등 환경오염물질 유출 여부를 지속 모니터링하고 전기, 가스 등 기반 시설 복구를 위한 협의를 유관기관과 신속하게 해나가기로 했다.

 

시는 또 이번 사고로 순직한 석원호 소방관(45)의 임시 분향소를 안성시실내체육관에 설치하고 부상자 10명 등에 대한 심리 지원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우석제 안성시장은 예기치 않은 사고로 순직한 고인의 명복을 빈다두번 다시 이와 같은 비극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원인 규명과 함께 건물 구조안전 진단 지원 등을 대폭 강화해 갈 것이라 밝혔다.

 

석원호 소방관의 영결식은 88, 오전 10시에 안성시실내체육관에서 경기도청장으로 치러지며, 장지는 대전 현충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안성시, 양성면 폭발 사고 관련 대책본부 24시간 가동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