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당진항 항만배후단지(1단계) 입주기업 간담회 개최

평택·당진항 항만배후단지 상생발전을 위해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8/07 [22:45]

평택·당진항 항만배후단지(1단계) 입주기업 간담회 개최

평택·당진항 항만배후단지 상생발전을 위해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9/08/07 [22:45]

 

▲ 간담회 기념사진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평택·당진항 항만배후단지 상생발전을 위해 입주기업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경기도와 경기평택항만공사는 6일 평택항 마린센터 9층 중회의실에서 평택·당진항 항만배후단지(1단계) 입주기업 책임자를 대상으로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칼트로지스, ()신화로직스, 영진로지스틱스, ()PH 코리아 등 14개 평택·당진항 항만배후단지(1단계) 입주기업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올해 716일 개정된 1종 항만배후단지 관리지침을 공유하고, 임대재산관리 기준 관련 법령을 설명하기 위해 마련했다.

 

특히 신에너지 및 재생에너지 관련 관리 지침 개정 내용을 중심으로 태양광 발전시설 구축 추진절차에 대해 소개하고, 현행 자유무역지역법 상 임대재산관리 기준은 실제 사례 중심으로 설명해 참석자들의 이해를 높였다.

 

경기평택항만공사 문학진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치열해지는 국제무역 환경에서 평택·당진항 배후단지 입주기업이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라며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경기도와 경기평택항만공사는 향후 간담회를 정례화 시키는 등 입주기업을 지원할 수 있는 체계적인 기반을 구축할 예정이다.

 

또한 평택항 주변 기업간 상생발전을 위한 다양한 전략들을 모색하고, 입주기업의 불법적인 행위가 발생되지 않도록 예방활동 역시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평택·당진항 항만배후단지(1단계) 입주기업 간담회 개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