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 "시민 피해 없도록 안전관리에 총력"

염 시장, 재개발공사 현장 방문 태풍 대응 태세 점검

강동완 기자 | 기사입력 2019/09/07 [20:17]

염태영 수원시장 "시민 피해 없도록 안전관리에 총력"

염 시장, 재개발공사 현장 방문 태풍 대응 태세 점검

강동완 기자 | 입력 : 2019/09/07 [20:17]

 

▲ 염태영 수원시장이 7일 태풍 ‘링링’ 북상에 따라 시 안전관리 부서 담당자들과 인계동 공사 현장을 찾아 안전관리를 당부하고 있다.     © 경기인


수원=강동완 기자13호 태풍 링링북상에 따라 7일 오전 염태영 수원시장이 시 안전부서 담당자들과 공사 현장을 찾아 대비 태세를 점검했다.

 

염 시장은 바람에 공사장 시설물이 날아가 주변을 덮치는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혹시 모를 사고로 인한 시민 피해가 없도록 안전관리에 총력을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

 

수원시는 이날 오전 7시부터 전 공직자의 2분의 1이 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했다.

 

공직자들은 현장에 나가 그늘막을 접고, 현수막과 방치 자전거를 정비하는 등 태풍 대비에 나섰다.

 

태풍 링링은 중심기압 965hpa, 최대풍속 시속 133, 순간최대풍속 37, 강풍반경 380의 강한 중형급으로, 기상청은 태풍이 이날 정오경 서울 서남서쪽 약 140해상을 지날 것으로 예상했다.

 

오전 7시에는 서울·경기 등 수도권 전역에 태풍 경보가 발효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염태영 수원시장 시민 피해 없도록 안전관리에 총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