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일본경제침략 비상대책단(T/F) 2차회의 개최

"의회 차원의 일본경제침략 대응책을 구체적이고 면밀하게 수립할 것"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9/09 [22:07]

경기도의회, 일본경제침략 비상대책단(T/F) 2차회의 개최

"의회 차원의 일본경제침략 대응책을 구체적이고 면밀하게 수립할 것"

오효석 기자 | 입력 : 2019/09/09 [22:07]

 

▲ 일본경제침략 비상대책단(T/F) 2차회의     © 경기인


경기=오효석 기자경기도의회 일본경제침략 비상대책단(단장 조광주 경제노동위원장)9() 특별위원회 회의실에서 2차 회의를 개최하고 일본 경제침략에 따른 경기도의회차원의 대응 방안들을 모색했다.

 

이날 2차 회의는 일본의 수출통제 제도 및 대일의존도 주요품목 관련 전문가들의보고를 통해 위원들의 일본경제침략 현황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향후 체계적이고 면밀한 대응책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업무보고는 전략물자관리원, 경기연구원, 경기도, 도교육청의 전문가 및 담당공무원 등이 참석하여 일본 수출규제 통제제도 일본 수출규제 품목 분석 결과 도내 일본식 잔재 및 일본산 제품 사용현황 도내 일본산 농축수산물 유통현황 및 일본 수입물품 방사능 검사 강화 방안 등에 대해 설명하고 위원들의 질의가 이어졌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는 일본산 농축수산물 유통현황 및 잔류 방사능 검사 강화방안에 대해서도 위원들의 관심이 높았다.

 

회의를 주재한 조광주 단장은 일본경제침략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일본수출 규제의 구체적인 내용 및 관련된 도내 현황에 대한 이해도가 선행되어야 한다면서 이후 현장 방문 등을 통해 실상들을 파악한 후 의회차원의 대응책들을 구체적이고 면밀하게 수립하게 될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경기도의회는 이번 338회 임시회 기간동안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을 위한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23억원, ‘소재 부품 국산화 연구개발 사업100억원 등 일본 경제보복 대응 관련 7개 사업에 321억원의 예산을 10() 본회의에서 최종 심의·의결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일본경제침략 비상대책단(T/F) 2차회의 개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