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특례시의회 김기정 의장, “온 마음 다해 안점순 할머니의 평안한 안식을 기원”

30일, 고(故) 용담 안점순 할머니 6주기 추모제 참석

강동완 기자 | 기사입력 2024/03/31 [17:40]

수원특례시의회 김기정 의장, “온 마음 다해 안점순 할머니의 평안한 안식을 기원”

30일, 고(故) 용담 안점순 할머니 6주기 추모제 참석

강동완 기자 | 입력 : 2024/03/31 [17:40]

▲ 수원특례시의회 김기정 의장, 고(故) 용담 안점순 할머니 6주기 추모제 참석


[경기IN=강동완 기자] 수원특례시의회 김기정 의장이 30일 수원시 연화장 추모의 집에서 열린 고(故) 용담 안점순 할머니 6주기 추모제에 참석했다.

이날 추모제는 ▲제사 ▲제배 및 헌화 ▲추모공연 ▲음복 ▲추모의집 참배 등으로 진행됐다.

안점순 할머니는 14살 때인 1941년 일본군 위안부로 끌려가 고통을 겪었으며, 이후 수원 평화의 소녀상 건립, 일본 정부에 대한 사과 요구 등 평화운동가로 활동하다 2018년 별세했다.

김 의장은 추모사에서 “오늘은 안점순 할머니께서 우리 곁을 떠난 지 여섯 해가 되는 날”이라며 “온 마음을 다해 안점순 할머니를 기리고, 할머니의 삶과 헌신에 대해 깊은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할머니의 영정 앞에서 나라 잃었던 민족의 역사를 영원히 기억할 것이며, 할머니의 길을 따라 나아가겠다”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1/11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