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민주화운동 기념 및 추모행사' 진행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5/10 [08:45]

고양시, '민주화운동 기념 및 추모행사' 진행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1/05/10 [08:45]

고양시, '민주화운동 기념 및 추모행사' 진행


[경기IN=오효석 기자] 고양시는 5월 18일부터 6월 14일까지 ‘민주화운동 기념 및 추모행사’를 진행한다.

시는 ‘민주의 씨앗으로 평화를 품고 미래를 말하다’라는 슬로건 아래 4·19 혁명, 5·18 민주화운동, 6·10 민주항쟁, 6·15 남북공동선언에 대한 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지난 2019년, 민주화운동 기념 조례 제정 후 지자체에서 최초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민주주의의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고 인권평화도시로 한발 더 나아가고자 한다.

첫 행사는 5월 18일에 고양시 민주화운동 기념식 ‘민주의 그루터기를 평화의 아름드리로!’가 고양시청 문예회관에서 진행된다. 기념식에서는 4·19혁명, 5·18 민주화운동, 6·10 민주항쟁 민주화운동과 6·15남북공동선언의 민주·평화정신을 담은 민주화 선언문 낭독과 기념 공연을 통해 민주화운동에 대한 의미를 다시 한 번 되새기고자 한다.

6월 10일부터 12일까지는 화정역광장에서 민주화운동 역사 특별전시전 ‘독재를 넘어 민주로! 민주에서 평화로!’가 열린다. 대한민국의 현대사에서 민주화와 한반도 평화통일을 위한 역사적 사건들을 전시해 시민들의 민주 시민의식과 인권 평화의식을 높이고자 한다. 민주화를 위한 제언 및 제안을 하는 특별부스 ‘민주평화 소원나무’도 함께 운영할 예정이다.

6월 14일에는 김대중 대통령 사저에서 고양시 민주화운동 공동포럼 ‘민주가 경제에게, 평화가 경제에게’가 열린다. 포럼에서는 남북관계를 화해·공존의 협력관계로 전환하는 계기가 된 6.15남북공동선언을 기념할 계획이다.

5월 18일 기념식과 6월 14일 포럼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소규모 인원만 참석하고 고양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이제 우리는 민주화운동 정신을 계승해 정치·사회에서의 민주주의를 넘어 가정, 직장 내에서도 민주주의를 실현해야 한다”라며 “앞으로도 우리 시는 민주주의의 역사를 기념하고 일상 속 민주주의 실현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