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의회, ‘제247회 임시회’ 개회..23개 안건 심의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개회되며, 조례안 17건, 동의안 6건 등 총 23건의 안건 처리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9/09 [18:22]

용인시의회, ‘제247회 임시회’ 개회..23개 안건 심의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개회되며, 조례안 17건, 동의안 6건 등 총 23건의 안건 처리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0/09/09 [18:22]

 

▲ 제247회 임시회  © 경기인


용인=오효석 기자용인시의회(의장 김기준)9일 본회의장에서 제247회 임시회 개회식과 제1차 본회의를 열었다.

 

김기준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역대 최장기간을 기록한 장마와 집중호우로 큰 수해를 입었던 원삼면과 백암면이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되어 복구에 큰 도움이 되었다. 주민들을 위해 피해 복구에 참여한 시민과 공직자, 동료 의원들께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수해로 인한 상처가 아물기도 전에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엄중한 시기이지만 시민의 삶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안건 처리를 위해 부득이 임시회를 개회하게 된 것에 양해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선제적 대응이 필요한 시기이다. 뉴노멀 시대를 대비해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혜와 역량을 모아야 한다. 의회는 포스트 코로나 준비를 위해 비대면 화상회의 등 코로나 위기에도 언제든 업무가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정비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임시회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개회되며, 조례안 17, 동의안 6건 등 총 23건의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10일 각 상임위원회 별로 조례안을 심의하며, 11일 제2차 본회의를 끝으로 폐회할 계획이다.

 

한편, 용인시의회는 이번 임시회부터 본회의장, 각 상임위원회 회의실 등에 투명 가림막을 설치하고, 집행부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는 등 정부의 강화된 방역지침에 따라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진행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의회, ‘제247회 임시회’ 개회..23개 안건 심의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