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농기계 임대료 50%인하 연장

지난해 4월부터 12월말까지 관내 주소를 둔 농업인 및 농업인단체 대상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1/12 [11:16]

가평군, 농기계 임대료 50%인하 연장

지난해 4월부터 12월말까지 관내 주소를 둔 농업인 및 농업인단체 대상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1/01/12 [11:16]

 

농기계 모습


[경기IN=오효석 기자] 가평군은 코로나19 피해대응 농기계 임대료 인하기간을 오는 6월말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앞서 군은 지난해 4월부터 12월말까지 관내 주소를 둔 농업인 및 농업인단체를 대상으로 농기계 임대료 50%를 인하해 왔다.

12일 군에 따르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농업인 경영부담 완화를 위해 임대료 인하기간을 연장하고 농기계 임대료 인하를 통한 영농현장에 농기계 사용촉진으로 일손부족에 적극 대처해 나가기로 했다.

임대대상은 군 농업기술센터에서 보유중인 트렉터 등 총 53기종 269대 모든 농기계가 해당된다.

농기계 임대는 최대 15일 전에 전화 및 방문 예약이 필수로 트렉터·콤바인·퇴비살포기 등 대형농기계는 운송을 해준다.

그 외 소형 농기계는 자가 수송이 원칙이다.

특히 군은 지난해 말 임대농기계 보관창고를 660㎡ 규모로 증축하고 올해부터 대형농기계 및 작업기 등을 점차 늘려 적기 기계화 영농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농기계 임대료 인하 정책은 코로나19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의 영농철 농업경영비 절감과 농기계 사용 촉진으로 일손부족 대처 및 적기영농 추진 등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농기계 임대료 인하 조치가 코로나19 로 힘들어하는 농가의 걱정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농업인들의 근심 걱정을 해결할 수 있는 지원책을 마련하고 고품질 농업서비스를 확대해 군민의 영농편의를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경기침체와 소비위축, 학교급식 중단으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산물 피해농가를 돕기 위해 지난해 4월부터 시금치 300g, 청경채 500g, 적채 250g, 계란 10개, 표고버섯 200g 등 총 5가지 상품으로 구성된 농산물 꾸러미 상품을 개발해 1만원에 판매해 큰 호응을 얻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가평군, 농기계 임대료 50%인하 연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