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수원시 후보 5인, 합동기자회견..‘새로운 청사진’ 제시

“집권 여당의 힘으로 수원시민의 일상을 바꾸겠다”

오효석 기자 | 기사입력 2024/03/14 [21:30]

국민의힘 수원시 후보 5인, 합동기자회견..‘새로운 청사진’ 제시

“집권 여당의 힘으로 수원시민의 일상을 바꾸겠다”

오효석 기자 | 입력 : 2024/03/14 [21:30]

▲ 제22대 총선 수원시 국민의힘 후보 5인(좌측부터 갑 김현준, 을 홍윤오, 병 방문규, 정 이수정, 무 박재순)이 합동 공약을 발표하기전 화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히고 있다.(사진=오효석 기자)    © 경기인


경기IN=오효석 기자아이를 낳으면 더 나은 정책 지원을 받고 재택·원격 근무를 하며 육아 부담을 줄인다. 반도체, 예술 등 특화 교육을 통해 미래를 준비하고, 주말에는 가족들과 가까운 곳에서 다양한 문화·체험활동을 즐긴다. 야간이나 주말에 아프더라도 언제든 갈 수 있는 병원이 생기며, 소각장의 유해물질과 군공항으로 인한 고도제한, 소음 등에 따른 주민불편이 해소되고 피해보상이 강화된다

 

국민의힘 후보들이 그리는 미래 수원의 청사진이다. 경기도 최대 도시인 125만 수원시민들의 일상을 바꾸겠다는 계획이다.

 

국민의힘 김현준(), 홍윤오(), 방문규(), 이수정(), 박재순() 후보는 14일 경기도의회 중회의실1에서 수원을 새롭게라는 합동공약을 발표했다. 첫 합동공약 발표로, 미래세대인 어린이청소년청년 공약을 발표했다. 5명의 후보들은 각각 일가정, 저출생, 일상, 교육, 환경 등 5개 분야 공약을 발표하고 약속 실현을 위해서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김현준 수원갑 후보는 일가정 양립 환경 조성을 위해 재택·원격 근무 지원을 대폭 확대하여 가정이 행복한 수원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1일 이상 재택 또는 원격근무를 실시하는 사업체에 대해 원격근무 사무실 무상지원, 재택·원격근무 시스템구축 비용 및 인건비 세액공제, 인프라 구축비 지원 대상 및 금액 대폭 확대 등을 추진하겠다는 것이다. 김 후보는 재택원격근무가 확대되면 원거리 출퇴근 스트레스가 줄고, 가족과의 행복한 시간은 늘고, 자기개발 기회는 더욱 다양해질 수 있다교통체증 감소, 탄소배출량 저감, 지역소비 활성화 등의 사회전체의 편익이 크게 증가돼 공공의 이익 또한 증가한다고 말했다.

 

홍윤오 수원을 후보는 첫 아이부터 출산지원금 천만원지원 공약을 앞세워 저출생 문제를 정면 돌파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또한 육아바우처 5종 제공, 육아 내일 채움 공제 등을 통해 신혼부부 및 육아, 보육 그리고 교육에 관심을 갖고 있는 젊은 유권자들의 표심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홍 후보는 대한민국 출산율은 역대 최저를 기록하고 있고, 국가소멸이라는 불명예스러운 이름표가 붙을 지경이라며 아이를 낳아 기르기 위한 최소한의 출산과 보육 조건들이 충족하여 엄마가 행복한 보육, 주말이 있는 육아를 위해 최선을 다해 뛰겠다고 말했다.

 

방문규 수원병 후보는 일상의 가치를 높이는 방법으로 어린이·청소년·청년들이 누릴 수 있는 공간들을 조성해 일상이 편안한 수원을 만들겠다는 비전을 내놨다. 이를 위해 수원천 생태문화하천 조성, 어린이여성 특화 병원 유치, 달빛어린이병원 확대, )도청 부지 예술문화복지 복합개발 등을 제시했다.

 

)도청 부지의 경우 당초 경기도 산하기관을 들인다고 알려졌음에도 미진하게 진행된 바, 특별위원회를 설치하여 후적지 종합개발을 속도감 있게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방 후보는 퇴근 후 수원천변에서 산책을 하고 주말엔 구)도청 부지에 마련된 예술문화 시설들을 활용하여 다른 지역에 가지 않고도 수원 내에서도 다양한 여가생활을 즐길 수 있게 될 것이라며 야간과 주말에도 운영하는 어린이여성 특화 병원도 유치해 수원 시민의 일상에 편안함을 더해드리겠다고 말했다.

 

이수정 수원정 후보는 교육 공약을 통해 수원을 미래 산업 트렌드를 대비하는 명품 교육도시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교육자유특구 지정이 수원 교육의 미래 지향점임을 강조하며 영통반도체인재양성교육특구조성, 미래형 수원예술고 신설, 수원고교통학구역 개편을 공약했다. 이 후보는 정부의 반도체 메가클러스터 조성계획에 맞춰 수원에 반도체 인재양성 교육기관을 건립할 것이라며 수원 시민의 오랜 불편을 해소하고 미래를 대비하는 교육도시로 바꾸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박재순 수원무 후보는 수원시민들에게 피해를 주는 시설들에 대한 개선책을 내놨다. 영통 소각장 이전, 수원군공항 피해지역 보상 강화, 수원군공항으로 비롯한 고도제한 완화 등으로 수원시의 굵직한 현안들에 대한 대안들이다. 박 후보는 공약은 정치인이 시민들을 위해 반드시 실천해야 하는 최소한’”이라며 앞서 삭발을 했을 때 이상으로 기필코 해내겠다는 의지로 수원시민들께서 겪는 피해를 해소하는데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국민의힘 수원시 후보 5인, 합동기자회견..‘새로운 청사진’ 제시 관련기사목록
PHOTO
1/12
광고
많이 본 뉴스